정치

연합뉴스

이민우 전 신민당 총재 별세-2

입력 2004. 12. 09. 10:30 수정 2004. 12. 09. 10:3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석(仁石) 이민우 전 총재는 4,5,7,9,10,12대 국회의원을 지낸 6선 의원으로 정치인생 내내 야당 외길을 걸었다.

이 전 총재는 지난 1985년 2.12 총선 당시 서울 종로.중구에서 출마해 신민당 돌풍을 주도했으며, 87년에는 신민당 총재를 역임하는 등 80년 군사정권 시절의 대표적인 정치인이었다.

이 전 총재는 그러나 87년 개헌논의가 절정에 달했을 때 내각제 개헌을 암시하는 이른바 `이민우 구상" 파문으로 신민당이 분당사태로 치닫자 정계를 은퇴한 뒤 일절 정치에 관여하지 않은 채 삼양동 자택에서 보통의 시민으로 지내왔다.

그는 중후한 인품과 서민적인 풍모를 지닌 정치인으로 평가됐으나, 김대중-김영삼이라는 80년대 거물 정치인의 그늘에 가려 이른바 `양김"의 반열까지는 오르지 못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김동분씨와 상용, 상래, 상호, 상렬씨 등 4남4녀가 있다. 빈소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발인 13일 오전 8시. 장지 경기도 의정부시 녹양동 산 2번지이다. ☎2072-2091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