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울산 제련공장 냉각탑 '과열 추정' 화재

(울산방송) 조윤호 입력 2006.09.13. 12:21 수정 2006.09.13. 12:2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어제(12일) 오후 울산의 온산공단 내의 제련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조윤호 기자입니다.

<기자>

공장 위쪽 냉각탑에서 연신 시커먼 연기가 치솟습니다.

화재현장 주변에는 긴급출동한 30여 대의 소방차가 진화에 나서 연신 물줄기를 뿜어댑니다.

불이 난 시각은 오후 5시 30분 쯤, 전해공장 냉각탑에서 불이 처음 발생했습니다.

[회사 관계자 : 냉각탑 내부에 선풍기처럼 팬이 돌아가는데 (거기서….)]

가연성 물질이 많은데다 바람마저 강하게 불어 진화에 큰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소방당국은 냉각탑에는 직원이 없는 만큼 모터 과열이 원인인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소방서 관계자 : 현재까지 추정하는 것은 모터과열인데 다른 일이 생길 수도 있으니까….]

한편 이번 불로 시커먼 연기가 온산읍 일대에 퍼져 인근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