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시력측정도 국가표준 마련

입력 2006.12.18. 11:01 수정 2006.12.18. 11:0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김종수 기자 = 산업자원부 기술표준원은 18일 시력측정의 정밀도 제고와 측정치 통일화를 위해 측정의 기준인 '란돌트 고리시표'(시력측정표의 'C'자형 모형)의 제작방법과 시력 측정법을 담은 국가표준(KS) 규격을 정해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우리나라는 1951년 개발된 '한천석 시력표'가 그간 시력측정에 쓰여왔으나 별다른 표준이 없어 제작이어렵고 시력 측정값의 신뢰성에도 문제가 있었다는 게 기술표준원의 설명이다.

KS기준은 '란돌트 고리시표'의 선 굵기와 트임 부분의 길이 등을 규격으로 정하는 것은 물론, 시력측정거리는 4m 이상에서 하도록 하고 해당 시력등급의 시표를 60% 이상 맞출 것 등을 내용으로 하는 측정방법 기준도 설정했다.

기술표준원은 새 표준을 안과병원과 안경제조.판매업체 등에 보급하는 한편, 앞으로 콘텍트렌즈와 안과 이식재 등 안광학 관련 KS규격의 제정과 개정작업도 지속적으로 벌여나갈 예정이다.

jsking@yna.co.kr

<모바일로 보는 연합뉴스 7070+NATE/ⓝ/ez-i>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