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경향신문

광우병 위험물질 척추뼈 발견日, 美쇠고기 수입 중단

입력 2008. 04. 24. 03:08 수정 2008. 04. 24. 03:0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본이 미국산 쇠고기에서 광우병 위험 물질인 척추 뼈가 포함된 사실을 발견해 수입을 일시 중단했다.

일본 농림수산성은 23일 "유명 덮밥 체인점인 '요시노야'에서 사용하는 일부 미국산 수입 쇠고기에서 우해면상뇌증(BSE·광우병)의 원인이 되는 특정위험물질(SRM)인 척추 뼈가 혼입된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문제의 쇠고기는 미 캘리포니아주 내셔널비프사 캘리포니아 공장에서 출하된 것으로, 일본 당국은 이 공장으로부터 들여오는 쇠고기에 대한 수입 수속을 중단했다.

농림수산성에 따르면 요시노야가 지난해 8월 이토추상사를 통해 내셔널비프사 캘리포니아 공장으로부터 들여온 갈빗살 700상자(17t) 중 한 상자에서 척추뼈가 든 쇠고기 27㎏이 섞여 있었다. 요시노야 측은 지난 21일 보관된 쇠고기를 검품하는 과정에서 발견해 다음날 농림수산성에 보고했다.

농림수산성은 주일 미국대사관에 이 같은 사실을 통보하고 설명을 요청했으나 미대사관 측은 "다른 나라에 보내려던 쇠고기가 잘못 들어갔다"고 해명했다.

미국산 쇠고기에서 특정위험물질이 발견된 것은 2006년 7월 일본에서 미국산 쇠고기 수입이 재개된 이후 처음이다. 일본은 미국의 최대 쇠고기 수입국으로 2003년 미국 워싱턴에서 광우병에 걸린 소가 발견되자 수입을 중단했다.

일본은 현재 미국으로부터 20개월 미만의 소에 대해 뼈와 내장 등 위험물질을 제거한 부분만 제한적으로 수입하고 있는데 미국 측으로부터 한국처럼 '완전 개방'하라는 압력을 받고 있는 상태다.

〈 도쿄 | 조홍민특파원 〉

- 대한민국 희망언론! 경향신문, 구독신청(http://smile.khan.co.kr) -

〈경향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