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투데이

인터넷스타 '개죽이', 할리우드 진출?

입력 2008.07.08. 09:16 수정 2008.07.08. 09:1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박종진기자]

인터넷 스타였던 '개죽이'가 할리우드 영화에 모습을 드러냈다.

오는 10일 국내 개봉예정인 '찰리 바틀렛'에서 공립고등학교 교장역의 배우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서 있는 옆 벽면에 개죽이의 사진이 걸렸다.

개죽이는 인터넷 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서 유행했던 합성사진의 주인공 강아지로 그 귀여움에 네티즌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특히 2004년 총선 전후 각종 패러디사진에 동원됐고 디시인사이드의 마스코트 역할도 했다.

그 중 영화 속에 등장한 대나무에 매달린 개죽이의 포즈는 이름의 어원이 됐다. 개죽이는 개와 대나무를 합친 것.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랜만에 보니 반갑다", "개죽이의 할리우드 차기 진출작을 기대해 본다"는 등 반가운 마음을 드러냈다.

모바일로 보는 머니투데이 "5200 누르고 NATE/magicⓝ/ez-i"

박종진기자 free21@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