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내년 주요 사립대 등록금 동결 검토"

입력 2008. 11. 21. 19:41 수정 2008. 11. 21. 19:4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립대총장협 "3불정책 개선안 마련중"(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내년도 주요 사립대학들의 등록금이 동결되거나 인상폭이 최소화될 전망이다.

한국사립대총장협의회는 21일 포항 한동대에서 열린 `사학진흥 육성과 전략' 세미나에서 "최근 경제사정이 어려운 만큼 사립대학들이 고민하고 노력하는 차원에서 등록금 문제에 대해 대학별로 여러가지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협의회 회장인 이배용 이화여대 총장은 이와 관련, "등록금을 동결하거나 장학금을 대폭 확충하는 등 예년보다 훨씬 적극적인 방법으로 대응책을 모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회장을 맡고 있는 인하대 홍승용 총장은 "모든 대학이 다같이 동결하기는 어렵겠지만 대학의 자율성이 커진 만큼 책무성도 다하는 차원에서 주요 대학 중심으로 그런 방향으로 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3불 정책(본고사.고교등급제.기여입학제 금지)와 관련해 이배용 총장은 "고교의 특성을 고려하고 대학별 평가방법을 다양화하는 방안을 점진적으로 시행해야 할 것"이라고 말해 3불 정책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 총장은 그러나 기여입학제에 대해서는 "대학의 입장이 다 다르다. 위화감 없이 신뢰도를 갖추면서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며 신중한 입장을 나타냈다.

이 총장은 "현재 협의회 내 테스크포스에서 대학별 평가방법 개발, 학생 개인별 특성 반영 등 3불 정책 개선안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며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