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ICU 역사 속으로..

노형일 입력 2009. 02. 18. 13:10 수정 2009. 02. 18. 13:1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정보통신대학교(ICU)가 마지막 졸업식을 연다.KAIST와 3월 1일 통합하기로 합의한 ICU는 19일 오후 2시 교내 수펙스 홀(Supex Hall)에서 학생·학부모를 비롯해 황주명 이사장, 남궁 민 지식경제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0회 학위 수여식을 갖는다고 18일 밝혔다.

학위수여식에선 박사 14명, 석사 71명, 학사 22명 등 모두 107명이 학위를 받는다.

특히 도관표(30세)씨 등 3명은 ICU와 복수학위를 인정하는 미국 카네기멜론대(CMU)로부터 공학석사 학위를 동시에 받는다.

ICU는 또 학위 수여식에서 정홍식 전 정보통신부 차관과 조정남 SK텔레콤 고문에게 각각 초고속 국가정보통신망의 성공적인 구축과 세계 최초 CDMA(부호분할 다중접속) 상용화에 기여한 공로로 명예경영학박사를 수여한다.

ICU는 지난 1999년 8월 12명의 석사를 낸 것을 시작으로 마지막 졸업식까지 공학박사 110명, 경영학박사 10명, 공학석사 886명, 경영학 석사 180명, 공학사 181명, 경영학사 33명, MBA 11명, 전자상거래 전문석사 16명, ITTP(정보통신기술전문가) 전문석사 17명 등 총 1444명의 IT분야 전문 엘리트를 배출했다.

노형일 기자 gogonhi@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