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게임동아

2009 피망바둑 초정 아마최강전 성황리에 종료

최호경 입력 2009. 05. 25. 10:25 수정 2009. 05. 25. 10:2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상엽)는 자사의 게임포털 피망에서 서비스하는 피망바둑에서 5월 한달 간 진행된 '2009 피망바둑 초청 아마최강전' 결승전이 지난 22일 종료됐다고 금일(25일) 밝혔다.

'2009 피망바둑 초청 아마최강전'은 지난 4월 실시한 '최고수를 찾아라' 이벤트에서 상위에 입상한 4명(십이지천, 더예쁜정이, palma1, 백수희 이하 피망바둑 닉네임)과 (사)대한바둑협회에서 추천받은 30세 이상 상위랭커 4인(김동섭, 박문흥, 김동근, 김경래 이하 실명)이 참여한 가운데 4월28일부터 약 한 달간 진행됐다.

8명이 풀리그를 펼쳐 4명을 선발한 뒤 토너먼트를 통해 피망 게이머인 피망바둑 9단 '십이지천'과 바둑협회에서 추천 받은 김경래 아마 6단이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피망 바둑 본사에서 진행됐으며, 초청전의 우승은 김경래 아마 6단에게로 돌아갔다. 김경래 아마 6단은 결승 3번기 접전 끝에 2:0로 우승을 차지 했다.

김경래 아마 6단은 "쉽지 않은 승부였는데 상대방의 실수로 운 좋게 이길 수 있었다. 좋은 기회를 주신 관계자들과 열심히 응원해 준 피망바둑 게이머에게 감사한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우승을 차지한 김경래 아마 6단과 아쉽게 준우승에 그친 십이지천 피망바둑 9단에게는 각각 200만원과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시상은 네오위즈게임즈 박영호 사업부장이 맡았다.

박영호 사업부장은 "대회를 끝까지 성원해주신 게이머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바둑의 활성화를 위해 6월, 7월에도 재미있는 대회를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참여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피망바둑은 5월26일부터 피망바둑 상위랭커 16명이 출전하는 피망바둑 '6월 랭킹최강전'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국 시간은 저녁 8시, 8시 30분이며 이들은 약 한달 간 조별 리그, 본선 토너먼트를 거쳐 결승 3번기로 우승자를 가리게 된다.

최호경 기자 neoncp@gamedonga.co.kr

ⓒ게임동아 & GameDong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