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향신문

경기도 교육청 자사고 기준 확정

수원/경태영기자 입력 2009. 06. 02. 18:52 수정 2009. 06. 02. 18:5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기도교육청은 2일 도내 자율형 사립고 선정의 기준으로 법인 전입금은 학생납입금 총액의 5% 이상, 학생납입금은 일반사립고의 200% 이내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내 일반계 사립고교를 대상으로 오는 17일까지 신청서를 받는다.도교육청은 공모신청을 받은 후 자율형 사립고 지정·운영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교육과학기술부와 협의 후 다음달 중 대상학교를 지정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자율형 사립고는 재정결함지원금을 받지 않고, 교육과학기술부령에서 정한 국민공통기본교육과정 중 교과 이수단위의 50% 이상을 의무적으로 이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학생 선발은 경기도내 학생을 대상으로 전기로 실시하며 지필고사는 일체 치르지 않는다. 또한 평준화 지역은 선지원 후 추첨제로, 비평준화 지역은 학교장 자율로 선발하며,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권자 등 사회적 배려 대상자는 정원의 20% 이상 선발 할 계획이다.

< 수원/경태영기자 kyeong@kyunghyang.com >- 대한민국 희망언론! 경향신문, 구독신청(http://smile.khan.co.kr)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경향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