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머니투데이

광화문광장 1시간 1.7만원..집회 불허

송복규 기자 입력 2009. 08. 02. 12:39 수정 2009. 08. 02. 12:3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송복규기자][서울시, 사용 요금·목적 등 시행규칙안 입법예고]서울 광화문광장 사용료가 1시간당 1만7000원선으로 정해질 전망이다. 또 집회 목적의 광장 사용은 불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지난 1일 개장한 광화문광장 사용료를 1시간당 1㎡에 10원으로 정하는 내용의 '광화문광장 사용 및 관리에 관한 조례' 시행규칙안을 최근 입법예고했다고 2일 밝혔다.

광화문광장의 총 면적은 1만9000㎡. 하지만 광장 내에 △해치마당(1170㎡) △플라워카펫(2771㎡) △분수12.23(2771㎡) 등 시설이 설치돼 있어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은 1751㎡에 불과하다.

사용 가능한 공간을 기준으로 사용료를 계산하면 1시간당 1만7000원선이 된다. 이는 서울광장의 8분의 1수준이다.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의 시간·면적당 사용료는 같지만 사용가능 면적은 서울광장(1만3207㎡)이 훨씬 넓다.

시는 사용 목적에 따라 광화문광장 사용 승인을 제한할 방침이다.이를 위해 광화문광장 조례 시행규칙안에 사용료 기준 외에 △지정장소와 시간내 사용 △질서.청결 유지 △허가된 범위내 음향 사용 △시민 통행 방해 및 혐오감 주는 행위 금지 등을 명시했다.

시 관계자는 "광화문광장 주변 기관.기업 업무, 시민 통행이 불편하지 않도록 전시회 성격의 행사를 중심으로 사용 승인할 계획"이라며 "단상이나 음향.조명 시설 등 설치 기준도 까다롭게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사진]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광화문광장'광화문광장 '플라워 카펫' 느껴 보세요[사진]광화문광장 '플라워 카펫' D-1광화문광장 다채로운 개장축하행사[사진]최초로 공개된 광화문광장의 플라워카펫모바일로 보는 머니투데이 "5200 누르고 NATE/magicⓝ/ez-i"송복규기자 clio@<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