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시스

한메일, "아이팟터치·모바일·아웃룩에서도 OK"

정옥주 입력 2009. 09. 07. 17:58 수정 2009. 09. 07. 17:5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정옥주 기자 = 다음커뮤니케이션이 한메일 전체 사용자를 대상으로 POP3 및 IMAP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음은 이번 서비스를 통해 한메일 사용자들은 웹 한메일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아이팟 터치, 외부 PC 메일 프로그램 등을 통해서도 언제 어디에서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7일 설명했다.

POP3는 모바일 및 PC 메일프로그램에서 한메일을 직접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로, 웹 브라우저로 한메일에 직접 접속하지 않고도 사용 중인 모바일 및 PC 메일프로그램에서 바로 한메일을 확인하고 보낼 수 있다. IMAP은 일방적으로 메일을 가져가는 POP3와 달리 메일 사용을 웹 한메일과 실시간으로 동기화한다. 따리서 IMAP을 이용하면 메일프로그램에서 메일을 읽거나 작성하는 즉시 웹 한메일에도 반영된다.

다음은 올 초부터 약 6개월에 걸친 필드테스트를 통해 안정화 과정을 거쳐 지난 2개월 동안 순차 적용을 진행해 왔다. 또한 POP3·IMAP 전용 인프라 확충을 통해 최적의 서비스 환경 구축을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다음은 먼저 일부 프리미엄 회원들에게만 제공하던 POP3기능을 3800만 전체 회원으로 확대했다. 한메일에서 POP3 기능을 선택하면 아웃룩, 썬더버더와 같은 PC용 메일 프로그램은 물론 스마트폰, 아이팟터치 등 모바일 환경에서도 실시간으로 한메일 사용이 가능해 편리하다.

이 밖에도 다음은 스마트폰·아이팟터치 등 모바일에 최적화된 IMAP 기능도 함께 제공한다. IMAP은 POP3와 달리 메일 내용이 서버에 삭제되지 않고 남아 있어 다양한 플랫폼 환경에서 항상 동일한 한메일 데이터를 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권지영 다음 커뮤니케이션 기획팀장은 "향후 웹메일 경쟁 구도는 웹을 벗어나 외부 환경에서의 접근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변화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한메일의 용도와 가치를 높여 나감으로써 다양한 디바이스를 통한 통합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는데 중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channa224@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