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아이뉴스24

[국감]불법사행성게임물 신고 급증..관련 예산·인력은 감소

입력 2009. 10. 16. 09:25 수정 2009. 10. 16. 09:2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아이뉴스24 >최근 3년 사이에 불법 사행성 게임물 신고 건수가 무려 26배 가량 늘어났지만 게임물등급위원회가 운영중인 감시단의 예산과 인원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최구식 의원이 게임물등급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지난 2006년말 단 65건에 그쳤던 불법 사행성게임물 신고 건수가 2008년말 1천659건으로 무려 26배 가량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 들어 지난 7월말 현재까지 접수된 불법 사행성게임물 신고 건수도 1천262건에 이르러 이 추세라면 올 연말 신고 건수는 2천163건에 이를 것으로 추정됐다.

반면 게임물등급위원회가 운영중인 불법게임물감시단 운영 예산은 2007년 9억4천500만원에서 2009년 8억4천000만원으로 1억원 가량 줄어들었으며 인원도 30명에서 25명으로 20% 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게임물등급위원회 불법게임감시단은 올 들어 지난 8월말까지 모두 473종류 1만8천609대의 불법 사행성 게임물을 적발했으며 이 가운데 93.8%가 '바다이야기' 등 아케이드 게임물인 것으로 집계됐다.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