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뉴스와이어

아역배우 남지현·맹세창, 모델비 일부 소외 아동 위해 기탁

입력 2009.12.09. 10:59 수정 2009.12.09. 10:5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와이어) 아역 배우 남지현과 맹세창이 모델비의 일부를 저소득층을 위해 기탁했다.

좋은책신사고는 지난 12월 8일, 학습참고서 < 우공비 > 의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아역 배우 남지현과 맹세창이 국제구호개발NGO 굿네이버스(회장 이일하)가 진행하는 '2010 희망트리 캠페인'에 참여해 물품 기증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학습참고서 모델로 활동 중인 두 사람이 공부를 하고 싶어도 경제적 여건으로 할 수 없는 또래 친구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며 모델비의 일부를 기탁함에 따라 이루어졌다.

'2010 희망트리 캠페인'은 굿네이버스가 진행하는 연말 기부 캠페인으로 국내외 저소득·빈곤 아동이 희망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기부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 있는 행사이다. 기증식에는 ㈜좋은책신사고의 이욱상 상무, 굿네이버스의 양진옥 본부장, 남지현, 맹세창이 참여하였으며, 총 3,000만원 상당의 < 우공비 > 참고서가 현물로 전달되었다. 기증된 도서는 굿네이버스의 저소득·빈곤 아동 교육지원 사업 프로그램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학습참고서 < 우공비 > 의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남지현은 '선덕여왕'의 어린 덕만,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의 한예슬 아역 등을 연기하며 '제 2의 문근영'으로 주목 받고 있으며, 연기생활을 병행하면서도 최상위권 성적을 유지하는 등 엄친딸로 불리고 있다.

한편, (주)좋은책신사고는 교육 출판 전문기업으로, 우공비, 쎈(SSEN), 오감도 등의 핵심 브랜드를 중심으로 초·중·고등 학습 컨텐츠를 300여종 이상 제작, 유통하고 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