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의원실에 '비상벨' 설치..경호 강화

입력 2009. 12. 10. 16:20 수정 2009. 12. 10. 16:2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기자 = 국회사무처는 10일 국회의원들이 상주하는 의원회관에 대한 경호를 강화하기로 했다.

허용범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최근 공청회 참석과 의원실 방문을 빙자해 사전 연락없이 다른 의원실을 찾아가 소란행위를 부리는 등 안전을 위협하는 사례가 발생했다"면서 "의원의 안전과 경호경비에 강화된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국회사무처는 이에 따라 각 의원실에 비상벨을 설치해 위급상황 발생시 의회경호과와 비상연락이 되도록 하고, 즉시 출동할 수 있는 `비상대기조'를 구성키로 했다.

의원회관을 찾는 일반 면회객은 보좌진의 동행이 없으면 출입하지 못하게 하고, 각종 행사 참석자에 대한 신분확인과 소지품 검사 등 출입통제도 강화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