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YTN

서울 세계불꽃 축제 열려..20만 명 몰려

입력 2010. 10. 09. 21:35 수정 2010. 10. 09. 21:3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오늘 저녁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는 20만 명이 몰린 가운데 서울세계 불꽃 축제가 열려 가을 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았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모두 10만 발의 폭죽이 사용됐으며, 한국과 중국, 캐나다 등 모두 세 나라가 참가했습니다.

경찰은 여의도 외에도 원효대교와 한강대교 근처 등 불꽃축제를 볼 수 있는 명소에 모인 시민은 모두 12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대규모 인파가 몰리면서 여의도 공원 일대는 극심한 교통 혼잡을 빚었고, 시민들은 휴대전화와 인터넷 사용에도 일부 불편을 겪었습니다.

이만수 [e-mansoo@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