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서울경제

'마당을 나온 암탉' 150만 돌파

입력 2011. 08. 19. 14:05 수정 2011. 08. 19. 14:0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만화영화'마당을 나온 암탉'이 15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영화 제작사인 명필름에 따르면 만화영화 '마당을 나온 암탉'이 지난달 27일 개봉한 후 개봉 24일만인 이날 오전 관객수 150만1,000여명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회사측은 영화의 손익분기점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순제작비는 30억원이었다.

명필름 측은 "개봉한 지 한 달이 됐는데도 예매율이 떨어지지 않는 것을 보아 200만 돌파는 무난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내 만화영화 사상 최다 관객을 동원한 작품은 지난 2007년 '로보트 태권브이'의 디지털판 재개봉으로 72만명이다.

현재'마당을 나온 암탉'은 중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 개봉은 중국 최대 연휴인 10월1일 국경절 주간을 앞둔 다음달 말쯤이다.

이 영화는 당초 1,000여개의 스크린에서 개봉할 예정이었으나 한국에서 거둔 좋은 성적 덕분에 이미 확보한 상영관만도 2,000개를 넘어섰다.

고아라 인턴기자 ir@sed.co.kr

[ⓒ 인터넷한국일보(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