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서울경제

헷갈리는 여의도 면적, 2.9 ㎢로 딱 정했습니다잉~

이혜진기자 입력 2012. 04. 16. 11:25 수정 2012. 04. 16. 11:2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토해양부는 혼용돼서 쓰이는 여의도 면적을 2.9㎢로 통일해서 표기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여의도는 1970년대 한강개발계획에 따라 모래섬에 제방을 쌓아 조성됐다. 이후 제방안쪽 2.9㎢가 여의도 면적으로 활용돼 왔으나 한강시민공원을 포함한 면적 4.5㎢와 행정구역상 영의도동 전체면적 8.4㎢가 혼용돼서 쓰였다.

국토부 관계자는 "앞으로 여의도 면적의 00배라고 표기할 때 2.9㎢를 기준으로 통일해 사용하고자 하니 혼선이 없길 바란다"고 말했다.

[ⓒ 인터넷한국일보(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