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노컷뉴스

당권파 분신 기도..전자투표 무효 주장 (2보)

조은정 입력 2012.05.14. 19:09 수정 2012.05.14. 19:0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CBS 조은정 기자]

통합진보당 당권파로 추측되는 50대 남성이 14일 오후 분신자살을 기도했다.

이날 오후 6시 15분쯤 서울 대방동 통합진보당 당사 앞에서 당권파로 추측되는 한 남성이 자신의 몸에 기름을 붓고 불을 부쳐 분신을 기도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이 남성은 분신 직전 "중앙위 전자투표 결정이 무효"라고 주장하며 몸에 불을 부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발견한 관리인들이 곧바로 소화기로 불을 껐으며, 해당 남성은 구급차에 실려 한강성심병원으로 이송됐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남성의 정확한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aori@cbs.co.kr

(대한민국 중심언론 CBS 뉴스FM98.1 / 음악FM93.9 / TV CH 412)<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