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카카오, 보이스톡에 음성변조 기능 추가

이유미 입력 2012.09.14. 14:08 수정 2012.09.14. 14:0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이유미 기자] 말하는 고양이 톰을 카카오톡에서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카카오는 모바일 앱 개발사 아웃핏7과 손 잡고 음성변조 앱 '말하는 고양이, 톰'과 '말하는 개, 벤'의 음성필터 기능을 카카오톡 보이스톡 서비스에 추가했다고 14일 밝혔다.

카카오톡 사용자들은 보이스톡을 통해 톰과 벤의 목소리로 음성채팅이 가능해졌다. 이 기능은 안드로이드 버전에 우선 적용되며, 아이폰 버전에도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아웃핏7은 다양한 동물 캐릭터를 이용해 '말하는 친구들' 시리즈를 개발한 모바일 앱 개발사다. 카카오는 세계적인 모바일 서비스 업체 아웃핏7과 제휴를 바탕으로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유미 (miyah31@edaily.co.kr)

▶ 당신의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이데일리 ' 신문 PDF바로보기'▶ 스마트 경제종합방송 이데일리 TV▶ 실시간 뉴스와 증권거래, 내 손안의 금융시장 '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전문가를 위한 국내 최상의 금융정보단말기 ' 이데일리 마켓포인트 2.0'▶ 증권전문가방송 ' 이데일리 ON', 고객상담센터 1666-2200 | 종목진단/추천 신규오픈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