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강원지역노동자 584명, 문재인 후보 지지 선언

입력 2012. 11. 20. 10:59 수정 2012. 11. 20. 11: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정권교체와 노동이 존중되는 복지국가를 염원하는 강원지역노동자'는 20일 원주시청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이날 행사에는 30여명이 참석했으며 송금희씨 등 강원지역 노동자 584명 이름으로 된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문재인 후보는 노동인권 변호사를 지내며 노동자의 친구이자 조력자였고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공공부문 민영화 중단 등 사람과 노동을 존중하는 노동정책을 공약으로 내세운 인물"이라며 "노동자의 희망과 서민들의 소망을 실현할 후보로 지지한다"고 밝혔다.

kimyi@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