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종합]'성폭행혐의' 헤어디자이너 박준씨 내일 영장심사

한평수 입력 2013. 03. 04. 12:20 수정 2013. 03. 04. 15:3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국내 유명 헤어 디자이너 박준씨가 여직원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피소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4일 여직원 4명을 성폭행·성추행한 혐의로 헤어디자이너 박준(본명 박남식)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강남구 청담동 자신의 미용실에서 여직원을 수차례 성폭행하고, 다른 여직원들을 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박 씨는 여직원과의 성관계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합의 하에 이뤄졌으며 강제성이 없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오는 5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다.pyo000@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