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강원도 크루즈산업 역사적 첫발

한윤식 입력 2013.06.20. 12:00 수정 2013.06.20. 12:0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춘천=뉴시스】한윤식 기자 = 강원도 크루즈산업이 역사적 첫발을 내딛다.

강원도는 크루즈산업이 매년 급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도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크루즈산업을 적극 육성할 계획이다.

이에 강원도크루즈 및 해운산업의 근본적인 마스터플랜을 마련하기 위해 연구용역에 착수한데 이어 산학관 크루즈시범사업을 통한 크루즈선 취항, 실질적 정책집행을 위한 협회 설립을 추진한다.

먼저 산학관 크루즈시범사업을 통해 국내 유일의 크루즈선사인 하모니크루즈(주)가 속초를 기점으로 운항을 추진한다.

강원도는 지난 3월 하모니크루즈(주), 대경대학교, 속초시와 크루즈운영시범사업에 관한 MOU를 체결하고 운항에 대한 세부 논의를 진행해 왔으며 속초를 기점으로 하는 환동해권을 주중(월~목)에 운항하는 연안크루즈를 운영할 계획이다.

또 하모니크루즈(주)의 크루즈 운항이 안정화되도록 자문기구 성격의 환동해크루즈산업협의회를 구성, 각종 지원에 대해 논의하는 등 운항 지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크루즈산업 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구심적 기관으로서 (가칭)한국크루즈산업협회를 설립하고 크루즈선사 활동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사)한국크루즈산업협회는 사단법인 성격으로 도가 주관이 돼 크루즈산업 관련 도 내외 인사들을 대거 포함해 설립하고 크루즈산업 관련 정책개발, 건의, 연구, 인력양성 지원 등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이를 위해 총회 및 이사회, 사무국 등의 조직이 최단 시일 내에 정비되도록 지원하고 인가를 완료하는 한편 앞으로 중국, 일본, 러시아를 참여시키는 등 협회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보완·발전시켜 강원도가 환동해권 크루즈산업 발전의 구심점이 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강원도 관계자는 "그동안 서·남해안을 중심으로 성장해 온 우리나라 해양개발에 있어 강원도 동해안도 함께 균형 성장·발전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 환동해권 나아가 북극권 시대를 맞아 크루즈산업에 있어 강원도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ysh@newsis.com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