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YTN

정홍원 총리 "'일본 방사능 괴담' 유포, 추적해 처벌"

입력 2013.08.02. 10:23 수정 2013.08.02. 10:2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정홍원 국무총리는 최근 인터넷에서 일본의 절반이 방사능에 오염됐다는 설이 떠도는 것과 관련해 악의적인 괴담을 유포하는 행위를 추적·처벌해 근절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가정책조정회의에서 사실과 다른 괴담이라도 인터넷과 SNS에서 빠르게 확산되고 이로 인해 국민생활에 불편이 발생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또, 앞으로도 관계부처는 국민생활과 관련된 괴담에 대해 사실관계를 상세히 알리는 등 신속하게 대응하라고 주문했습니다.

김지선 [sunkim@ytn.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