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순풍' 미달이·의찬이 '감자별' 합류.. "다시보니 반가워"

조선닷컴 입력 2013.09.25. 16:49 수정 2013.09.25. 16:4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순풍산부인과' 미달이와 의찬이가 새로운 시트콤으로 돌아왔다.24일 방영된 tnN 일일시트콤 '감자별 2013QR3'에 '미달이' 김성은과 '의찬이' 김성민이 출연해 화제가 되었다. 김성은과 김성민은 극중 노민혁(고경표 분)이 대표로 있는 주식회사 콩콩의 직원으로 등장했다.<감자별>의 관계자는 "두 사람의 극중 이름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며 "출연 분량이 많지 않지만 꾸준히 출연해 극적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전했다.김성은과 김성민은 지난 2000년 종영한 SBS 일일시트콤 '순풍산부인과'에서 각각 미달, 의찬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 '감자별' 출연도 당시 '순풍산부인과'를 연출했던 김병욱 PD와의 인연을 계기로 이루어졌다.미달이·의찬이의 복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순풍 미달이 의찬이, 다시 보니 반갑네", "순풍 미달이 의찬이, 벌써 이만큼 컸구나", "순풍 미달이 의찬이, 이번에는 어떤 웃음 보여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