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도돌런처', 가장 먼저 500만 고지 넘어서

소성렬 입력 2013.12.28. 01:01 수정 2013.12.28. 01:0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소성렬 기자] '도돌런처'가 스마트폰 첫 화면 경쟁에서 우위에 나섰다. 캠프 모바일(공동대표: 이람, 박종만)은 '도돌런처'가 올해 초부터 앞다퉈 선보인 다양한 스마트폰 첫 화면 서비스 가운데 단연 두각을 나타내며, 전체 안드로이드 앱 마켓 누적 기준으로 가장 먼저 5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특히 '도돌' 브랜드의 대표 격인 '도돌런처'는 '도돌' 시리즈로 잇달아 선보였던 소리 꾸미기 앱 '도돌팝', 잠금화면 꾸미기 앱 '도돌락커' 등까지 이용자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며, 폰꾸미기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해가고 있다. '도돌런처'는 이용자 지표 면에서 가장 견조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닐슨코리안클릭에 따르면 국내 안드로이드 런처의 월간 순방문자수는 글로벌 시장에서 독보적 1위인 중국의 '고런처'가 지속적인 하락세로 204만 명을 기록한 가운데, '도돌런처'가 하반기 들어서 가장 큰 폭인 52.9%의 성장을 보이며 143만 명을 기록 중이다. '버즈런처'와 '카카오홈'의 월간 순방문자수는 79만 명과 85만 명을 각각 기록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 SKT T스토어 등 각종 앱스토어에서도 '도돌런처'에 대한 긍정적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도돌런처'는 현재 구글 플레이스토어 '데코레이션' 카테고리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최근 'T스토어'에서는 2013년 서비스 부문 베스트셀러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도돌런처'의 공식테마에 대한 국내 주요 안드로이드 앱 마켓에서의 총 누적 다운로드도 2천만을 기록하기도 했다.

소성렬 기자 hisabisa@tvreport.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