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경찰관이 미성년자에 '성매매' 제안..대기발령

입력 2014. 03. 03. 16:31 수정 2014. 03. 03. 16:3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지방경찰청은 미성년자에게 성매매를 제안한 혐의로 울산 중부경찰서 소속 A(33)경장을 수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A경장은 지난달 27일 오전 6시 30분께 울산 남구 무거동의 한 건물 앞에서 B(14)양 등 10대 2명에게 성매매를 제안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스마트폰 채팅앱으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A경장과 10대들은 만나서 다투다 A경장은 "10대들이 발로 내 차를 차고 있다"고, 10대들은 "성매매를 하려는 사람이 있다"고 각각 112에 신고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만난 경위와 다툰 이유 등에 대해서는 조사하고 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A경장을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울산중부경찰서는 A경장을 대기발령하고, 수사 결과에 따라 징계위원회를 열어 처벌할 방침이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