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청렴전도사' 김덕만 교수, 서울시 공무원 대상 청렴특강

박종일 입력 2014. 04. 09. 08:38 수정 2014. 04. 09. 08:3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청렴교육자인 김덕만 한국교통대 교수(전 국민권익위원회 대변인)가 8일 오후 서울 서초동 서울시 인재개발원에서 시청공무원을 대상으로 청렴교육을 실시했다.

김덕만 교수는 이날 '반부패 청렴사상'이란 주제로 강의하면서 "우리나라는 2차 세계대전 이래 지구촌에서 보기 드물게 경제강국이 됐지만 국가 청렴도는 매우 낮은 편"이라며 "초고속 압축 성장 과정에서 유발된 관행적 부패들을 제거하자"고 역설했다.

김 교수는 특히 사회 지도층의 공직자들이 사소한 부패 행위도 저지르지 않으려는 인식 전환과 양심적인 행동 실천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신문기자 출신의 김 교수는 부패방지위 국가청렴위 국민권익위 등에서 7년간 대변인을 지내면서 공직기관의 청렴교육을 100여 회 실시한 바 있으며 부패척결 칼럼니스트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