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유병언이 머문 폐식당

입력 2014. 05. 27. 18:49 수정 2014. 05. 27. 18:4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순천=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세월호 선사 청해진 해운의 실소유주로 알려진 유병언 전 세무그룹 회장이 은신했던 전남 순천의 한 폐식당. 유씨는 주말까지 이곳에서 머문 것으로 알려졌으며 급하게 떠난 듯 가재도구가 그대로 놓여 있다. 검·경은 유 씨가 아직 순천을 벗어나지 못했을 것으로 보고 추적을 벌이고 있다. 2014.5.27

minu21@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