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세월호참사> 3층서 남성 승무원 1명 발견..실종자 14명(종합)

입력 2014. 06. 06. 12:19 수정 2014. 06. 06. 12:1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4층 선미 창문 절단 마무리단계..3·4층 선수·5층 로비 등 수색

(진도=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세월호 침몰 사고 발생 52일째인 6일 오전 남성 승무원 시신 1구를 수습했다.

민·관·군 합동구조팀은 오전 8시 3분께 3층 선미 좌측 선원 침실에서 주방 담당 승무원 김모(60)씨의 시신을 수습했다.

김씨는 사고 당일 3층 주방에서 이모(51·여)씨와 돈가스를 튀기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당시 부상해 3층 뒤쪽 복도에 쓰러져 있던 모습이 마지막으로 목격된 이후 52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이로써 현재 총 사망자 수는 290명, 남은 실종자는 14명이다.

합동구조팀은 오전 6시 33분부터 9시 5분까지 수중 수색과 4층 선미 창문 절단 작업을 병행했다. 마무리 단계인 창문 절단은 아직 완료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합동구조팀은 이날 3층과 4층 선수, 5층으로 연결되는 로비 등을 중심으로 수색하고 있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