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투데이

檢, 유대균 소유 '늘징글벨랜드' 압수수색

이태성 기자 입력 2014. 06. 19. 11:08 수정 2014. 06. 19. 11:0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이태성기자]인천지검 특별수사팀(팀장 김회종 2차장검사)은 19일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장남 대균씨 소유의 놀이시설 늘징글벨랜드를 압수수색하고 있다.

검찰은 이날 체포한 A씨와 함께 늘징글벨랜드를 수색 중이다.

늘징글벨랜드는 경기 안성의 금수원에서 도보로 5분 거리에 있으며 기독교복음침례회(구원파) 신도들은 이곳에서 '세월호 침몰 원인 규명 포럼'을 열고 정부의 수사 결과에 반박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이태성기자 lts320@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