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전자신문

[수상동정]채찬병 연세대 교수, IT젊은 공학자상 수상

입력 2014. 06. 19. 14:03 수정 2014. 06. 19. 15:1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채찬병 연세대 글로벌융합공학부 교수가 전기전자 분야 국제적인 기관인 미국전기전자학회(IEEE)와 대한전자공학회(IEIE)가 공동 주관하고 해동과학문화재단(이사장 김정식 대덕전자 회장)이 후원하는 'IT 젊은 공학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26일 오후 제주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다.

채 교수는 차세대 통신네트워크와 융합 연구 분야에서 우수한 연구업적을 쌓아왔다. 그동안 국내외에 80여편의 논문을 발표했고 50여건의 미국 등록 특허를 포함해 총 100여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그의 연구 결과는 2400여회 인용됐다.

채 교수는 지난 2011년 3월 연세대에 부임하기 전까지 미국 뉴저지 소재 벨연구소에서 5세대 통신 기술 연구를 수행했다. 부임 이후 분자통신 등 새로운 융합네트워크 분야 개척, 5세대 이동통신 원천기술 개발 공로를 인정받았다.

그는 2012년 IEEE 아태지역 정보통신분과 젊은연구자상, 2013년도 IEEE 신호처리매거진(Signal Processing Magazine) 올해의 논문상, 통신학회 해동신진학술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김승규기자 seung@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 전자신문인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