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필리핀, 인구 1억명 공식 돌파..세계 12번째

입력 2014. 07. 27. 17:51 수정 2014. 07. 27. 19:4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억번째 아기 출생 기려.."기회인 동시에 도전"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필리핀 인구가 27일(현지시간) 공식적으로 1억명을 넘어섰다.

필리핀 인구위원회는 현지시간으로 이날 오전 0시35분 마닐라의 한 국립병원에서 태어난 여아 제날린 센티노가 '1억번째 아기'라며 인구 1억 돌파를 공식 선언했다고 AFP와 신화통신, 필리핀 GMA방송 등이 보도했다.

인구위원회는 제날린 외에도 이날 0시께 전국에서 태어난 아기 100명을 '1억번째 아기'로 정하고 이들의 탄생에 맞춰 기념행사를 열었으며 아기와 가족에게 케이크와 옷, 담요 등을 선물했다.

필리핀 정부는 100명의 '1억번째 아기들'의 성장을 지속적으로 살펴 의료서비스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화물차 운전사로 일하는 제날린의 아버지 클레멘테 센티노(45)는 AFP 인터뷰에서 "결혼 전에 아이가 생겼는데 조만간 결혼식을 올릴 계획"이라며 "빠듯하긴 하지만 고정적인 벌이가 있는 만큼 가족들을 먹여 살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필리핀은 이날 인구 1억명을 넘어선 12번째 국가가 됐다.

유엔(UN) 인구통계에 따르면 이날 이전까지 전 세계에서 인구 1억명을 넘어선 나라는 중국, 인도, 미국, 인도네시아, 브라질, 파키스탄, 나이지리아, 방글라데시, 러시아, 일본, 멕시코 등 11개국이었다.

전날 인구위원회는 필리핀에서 1분당 3명, 1일 평균 4천608명의 아기가 태어나는 추세를 토대로 27일 오전 0시6분께 인구 1억명을 넘어설 것이라고 밝혔다.

필리핀 인구는 2010년 실시한 공식조사에서 9천230만명을 기록했으며 지난해에는 9천735만명으로 추산됐다.

인구 1억명 돌파는 충분한 내수시장 확보와 세수·노동력 기반 확대 등의 측면에서 경제적으로 의미를 지닌다.

그러나 세계은행 집계로 1인당 국민소득이 세계 120위권인 2천765 달러(284만원가량)이고 빈곤율이 25%를 넘는 필리핀의 상황에서 다수 인구는 아직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

후안 안토니오 페레스 인구위원회 사무총장도 인구 1억 돌파에 대해 "우리가 잡아야 할 기회이지만 동시에 도전임을 인식해야 한다"고 말했다.

페레스 사무총장은 또한 현재 여성 1인당 3명인 출산율을 2명으로 줄이고 극빈층 가정에 대한 정부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inishmor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