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헤럴드경제

"성폭력 피해자 도와주세요" 경찰 '크라우드 펀딩' 화제

입력 2014. 09. 13. 16:32 수정 2014. 09. 13. 16:3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헤럴드경제=김기훈 기자] 경찰이 성폭력 피해여성을 돕기 위해 '크라우드 펀딩' 프로젝트에 나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3일 대구서부경찰서에 따르면 대구서부서는 성폭력 피해 여성 A씨를 돕기 위해 지난달 21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유캔펀딩(www.ucanfunding.com)에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20대 지적장애여성 A씨는 지난 3월 화장실에서 홀로 아기를 출산했다. 이 여성은 직장상사에게 성폭력을 당한 뒤 임신 사실을 모르고 있다 혼자 아이를 출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수사한 경찰은 피해자 A씨를 산부인과 병원에 데려가 검진과 치료를 받게 하고 100만원의 기금을 모아 전달했다.

대구서부서 관계자는 "가해자는 법의 심판을 받았지만 당장 아기를 출산한 A 씨는 어머니마저 지적장애인이라 도움의 손길이 간절하다"고 밝혔다.

또 아이를 낳은 A 씨는 단칸방 1년 사글세 계약이 곧 끝나고 출산 뒤 경제활동없이 육아에만 매달리고 있어 살길이 막막한 형편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이에 대구서부서는 A 씨를 돕기 위해 최초로 크라우드 펀딩 프로젝트에 나섰다. 경찰이 주체가 된 최초의 크라우드 펀딩인만큼 해당사이트의 반응도 뜨겁다고 경찰은 밝혔다. 유캔펀딩에 따르면 11일 현재 122만원이 모금돼 목표금액의 122%를 달성했다.

한편 크라우드 펀딩은 대중을 뜻하는 단어 크라우드(crowd)와 펀딩(funding)이 합쳐진 용어로 사회공익프로젝트를 홍보해 익명의 다수 개인으로부터 투자를 받아 후원하는 방식을 뜻한다.

경찰 관계자는 "모금액은 모두 피해자와 아기의 주거를 마련하는 데 쓰일 예정"이라며 "시민들의 조그만 관심이 모여 피해자와 아이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참여를 호소했다.

kihun@heraldcorp.com-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헤럴드경제 BEST 클릭]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