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김광현 기성용 '닮은꼴' 관심폭발.. 해외진출까지?

권영준 입력 2014.10.29. 15:09 수정 2014.10.29. 15:0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광현(26·SK과 기성용(25·스완지시티)의 닮은꼴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광현은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진출 추진 기자회견에 참석해 메이저리그 진출과 결혼에 대해 털어놨다. 김광현은 이 자리에서 포스팅시스템(비공개경쟁입찰) 도전을 선언하면서 메이저리그 진출의 각오와 의지를 전했다. 그러면서 오는 12월 결혼식을 올리고 아내와 함께 미국을 향하겠다는 깜짝 발표도 함께했다.

프로야구를 대표하는 좌완 투수 김광현은 2007년 데뷔 후 통산 185경기에서 83승49패 평균자책점 3.30을 기록했다. 특히 2010년에는 17승을 올렸고, 2008년에는 16승을 올리는 등 최고의 피칭을 선보였다. 어깨 부상으로 2011년부터 지난 시즌가지 부진했으나 올 시즌 28경기에서 13승9패 평균자책점 3.42를 기록하며 부활했다.

이와 함께 김광현의 닮은꼴 축구 스타 기성용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체형부터 외모까지도 비슷해 눈길을 끈다. 우선 김광현은 1988년생, 기성용은 1989년 생으로 한 살 차이다. 신장도 김광현188㎝, 기성용은 187㎝로 모델을 뺨치는 멋진 몸매를 가지고 있다. 만약 김광현이 메이저리그에 진출한다면 해외진출까지 닮은꼴 스타가 된다.

스포츠월드 체육팀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