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국민일보

"피임은 셀프?" 복지부 포스터 두고 갑론을박

김동우 기자 입력 2014. 12. 06. 15:25 수정 2014. 12. 06. 15:3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보건복지부의 "피임은 셀프" 홍보 포스터를 두고 네티즌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보건복지부는 최근 피임 홍보 포스터를 제작하고 온라인에 게재했다. 포스터에는 "다 맡기더라도 피임까지 맡기진 마세요"라며 한 여성이 쇼핑을 한 짐과 백을 모두 남성에게 맡기고 있는 사진이 걸려있다.

이 포스터를 본 네티즌들은 남성 여성할 것 없이 불편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여성을 남성에게 의존하는 나약한 존재로 묘사했다. 남성은 '믿을 수 없는 존재'로 묘사됐다는 지적이다.

네티즌들은 "구시대적 위트다. 각자 짐을 들고 있는 남녀가 피임을 같이 하는거라는 문구를 넣으면 되지 않느냐" "취지는 좋은데 전달 방식이 문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동우 기자 love@kmib.co.kr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국민일보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gochung@kmib.co.kr)/전화:02-781-9711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