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서울경제

MS 윈도 '윈도우10' 공개, 스파르탄 ·음성인식 기능 탑재.. 확 달라진 점은?

입력 2015. 01. 22. 08:17 수정 2015. 05. 17. 16:0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S 윈도 '윈도우10' 공개, 스파르탄 ·음성인식 기능 탑재… 확 달라진 점은?

마이크로소프트(MS)가 최신 운영체제인 윈도우10을 공개했다.

22일 새벽 2시(한국시각)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10' 미디어 브리핑이 진행됐다.

이날 마이크로소프트측은 시사회를 통해 "소비자들을 행복하게 만들어 줄 것"이라며 새로운 운영체제 윈도우10의 세부 내용을 밝혔다.

새 윈도우10은 컴퓨터 바탕화면에 음석인식이 가능한 보조장치인 '코타나(Cortana)'를 장착했고, 윈도우 10을 적용한 모바일 기기에는 터치 인터페이스를 적용한 워드나 엑셀 등 모바일 오피스 애플리케이션이 기본으로 탑재된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코드명 '프로젝트 스파르탄'으로 명명된 새로운 브라우저가 포함된다는 것이다.

스파르탄은 윈도우8까지 주요 브라우저였던 익스플로러를 대체하게 된다.

스파르탄은 크롬이나 파이어폭스처럼 기본 프로그램은 가볍지만 여러가지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해 부가 기능을 늘리는 방식을 택했다.

또 윈도우 체제에서만 돌아가던 익스플로러와는 달리 안드로이드와 iOS, OS X 등의 애플제품 전용 OS에서도 앱 형태로 출시될 예정이다.

또한 홀로그래픽이 나타나는 안경을 포함한 헤드셋 '홀로렌즈'와 홀로그램 구현을 위한 '홀로 스튜디오' 등도 함께 공개했다.

홀로그래픽 시스템은 사용자들이 자신의 음성과 움직임을 통해 주변 환경을 현실과 가상현실의 중간 단계 즈음으로 느끼게 해주는 기술이다.

한편 윈도우10은 아직 개발 단계에 있으며 3월중에 추가적인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기존에 윈도우7, 8, 8.1버전을 사용하던 유저들은 윈도우10 출시 이후 1년간 무료로 기존의 제품을 윈도우10으로 교체받을 수 있다.

한국아이닷컴 한미애 기자 miae84@hankooki.com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