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연합뉴스

동성결혼 허용..연방 따로, 주 따로

입력 2015.02.10. 07:39 수정 2015.02.10. 07:3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P/오펠리카오번뉴스=연합뉴스) 미국 연방대법원이 9일(현지시간) 앨라배마 주에서의 동성결혼을 허용했으나 로이 무어 앨라배마 주 대법원장이 이에 반하는 동성결혼 허가서 발급 금지령을 일선 판사들에게 내려 극심한 혼란이 빚어졌다. 앨라배마 주 67개 카운티 중 최소 8개 카운티에서 이날 연방대법원 결정에 따라 동성결혼을 허가했으나 6개 이상 카운티 판사들은 무어 주 대법원장의 지시에 따라 동성결혼을 허가하지 않았다. 사진은 이날 리 카운티에서 결혼 허가를 거부당한 저스틴 루이스와 숀 윌리엄스 커플이 몽고메리 카운티의 판사로부터 받은 결혼 허가서를 들고 기뻐하고 있는 모습.

marshal@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