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머니투데이

"주거급여, '1600-0777'로 문의하세요"

신현우 기자 입력 2015. 05. 06. 10:22 수정 2015. 05. 06. 10:2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LH '주거급여콜센터' 구축, 상담업무 개시

[머니투데이 신현우 기자] [LH '주거급여콜센터' 구축, 상담업무 개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오는 7월 개편을 앞둔 주거급여사업 안내를 위해 '주거급여콜센터(1600-0777)'를 구축, 상담업무를 개시했다고 6일 밝혔다.

그동안 주거급여 상담업무는 국토교통부, 지방자치단체, LH 등 담당 기관별로 이뤄졌다. 주거급여콜센터 개소로 전문상담원을 통해 주거급여제도 및 주택조사관련 일반사항에 대한 1대 1 상담을 받을 수 있다고 LH는 설명했다.

LH 관계자는 "주거급여콜센터 개소를 통해 주거급여제도에 대한 정보가 국민들에게 원활히 전달돼 본사업이 성공적으로 시행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며 "매입·전세임대 공급 등 LH가 시행하고 있는 주거복지서비스에 대한 상담도 병행한다"고 말했다.

7월부터 시행되는 새 주거급여제도는 기초생활보장제도 내 통합급여를 개편, 소득·주거형태·주거비 부담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저소득층의 주거비를 정부에서 지원하는 것이다.

저소득층(약 97만3000가구) 중 임차가구(약 88만6000가구)에는 임차료를 보조하고 자가가구(약 8만7000가구)에는 주택개량을 지원한다. 주거급여시스템 구축과 주택조사를 전담하는 LH는 6월 말까지 시스템 구축과 주택조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신현우 기자 hwshi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