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재용 부회장, 이건희 회장 대신 삼성 재단 이사장 선임(2보)

장시복 기자 입력 2015.05.15. 08:33 수정 2015.05.15. 08:3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삼성생명공익재단은 15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개최해 5월 30일자로 임기가 만료되는 이건희 이사장의 후임으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삼성문화재단도 이날 오전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이사장 업무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이 부회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이건희 삼성문화재단 이사장의 임기 만료일은 2016년 8월 27일이다.

두 재단은 이재용 신임 이사장이 재단의 설립 취지를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어 삼성그룹의 경영철학과 사회공헌 의지를 계승·발전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시복 기자 sibokism@m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