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與, 역사교과서 개선 특위 구성..위원장 김을동

홍세희 입력 2015. 10. 01. 08:2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홍세희 박세희 기자 = 새누리당이 역사교과서 국정화 추진으로 촉발된 편중성 논란을 개선하기 위한 특별위원회를 구성했다.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는 1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 당에서는 역사교과서의 편중성을 극복하고 공정성을 담보하기 위해 역사교과서 개선 특별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고 밝혔다.

특위 위원장은 김을동 최고위원이 맡게 됐고,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위원들이 특위 위원으로 참여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김을동 위원장은 "특위 위원장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역사왜곡이 전반적으로 만연해 있는데 이를 바로 세우기 위한 공론화 작업 등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정치민주연합도 정부여당의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시도에 맞서 '한국사교과서 국정화저지 특위'를 구성한 바 있어 하반기 정국의 뇌관이 될 전망이다.

hong1987@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