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홍준표 "좌편향교과서 반민족주의적 사고에서 비롯"

입력 2015. 10. 29. 11:24 수정 2015. 10. 29. 11:2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홍준표 경남도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홍준표 경남도지사는 최근 역사교과서 국정화 논란과 관련해 29일 "좌편향교과서는 반민족주의적 사고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밝혔다.

홍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야당에서는 좌편향교과서를 바로잡는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반민주주의라는 프레임을 짜서 국민을 선동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 내면을 들여다보면 좌편향교과서는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부인하고 북한에 경도된 사상을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주입시키자는 것이어서 이는 반민족주의적 사고에서 비롯됐다"고 덧붙였다.

"우리 헌법상 민주주의는 방어적 민주주의"라고 정의한 그는 "반민족주의적 사고로 바른 역사교육을 하고자 하는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반대하는 것은 유감스런 일"이라고 우려를 표명했다.

b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