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친환경 오피스 빌딩 '마제스타시티' , 임차인 모집

김정환 입력 2016.10.27. 11:2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 서초역 부근에 들어서는 오피스 빌딩 ‘마제스타시티’가 임차인을 모집 중이다.

마제스타시티는 LEED '플래티넘'(Platinum)등급 예비인증을 취득한 강남권의 친환경 오피스 빌딩인 것으로 알려졌다. 

LEED(Leadership in Energy and Environmental Design) 란 국제적으로 공인된 친환경 건축물 인증제도로 미국의 그린빌딩위원회(USGBC)에서 시행하고 있다. 설계단계에서부터 시공완료 후까지 에너지 및 대기환경, 실내환경 등 72개 항목에 대해 평가한 후, 이를 바탕으로 인증(Certified)-실버(Silver)-골드(Gold)-플래티넘(Platinum)의 네 가지 등급을 정하게 된다. 마제스타시티의 경우 LEED 인증 기준 중 빌딩 골조 및 외부 (Core & Shell Development) 에 해당된다.

이밖에도 마제스타시티는 BEMS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시스템을 적용하여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 관리가 가능할 전망이다. BEMS는 빌딩 내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를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대형 건물에 BEMS가 도입되면 에너지절감 및 관리비 절감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또한, 전기 및 연료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신재생 에너지를 활용한 지열냉난방, 태양광발전 및 연료전지, 100% LED조명 등의 설계를 통해 에너지 자급률을 끌어올릴 수 있는 형태로 건설된다.

그밖에 건물 내에는 수생비오톱(일명 생태 연못), 육생비오톱(생물군집의 서식공간)이 조성된다.

마제스타시티 관계자는 “마제스타시티가 강남권의 친환경적인 오피스 공간으로 완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현재 쾌적하고 친환경적인 업무환경을 희망하는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마제스타시티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시공하고 엠스퀘어피에프브이㈜가 시행하며 2017년 6월 준공예정이다.

김정환 기자 hwani89@segye.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