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TV

[최순실 청문회] 안민석 "제가 밉지요?"..장시호 "뵙고 싶었다"

최춘환 입력 2016. 12. 07. 18:14 수정 2016. 12. 07. 22:2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장시호 증인, 제가 미우시죠?"

<장시호 / 최순실 조카> "네."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인간적으로는 미안하게 생각합니다."

<장시호 / 최순실 조카> "괜찮습니다."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하지만 이 사건은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장시호 씨가 이모를 잘못 만난 운명이라고 생각하십시오. 개인적으로는 저를 미워하지 마십시오."

<장시호 / 최순실 조카> "꼭 뵙고 싶었습니다."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저도 이렇게 만난 것, 대면하게 되어서 인간적으로는 미안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