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YTN

[속보] 이장우 "김무성 의원은 배반·배신 아이콘"

YTN 입력 2016. 12. 12. 09:35 수정 2016. 12. 12. 09:4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장우 / 새누리당 의원]
유승민 의원은 선대위 총괄메시지 총괄단장이었습니다, 박근혜.

뭐라고 했냐면 최태민 씨가 박근혜 후보 처남도 아니고 이명박 후보와는 다르다.

이 후보 큰형도 아니고. 이렇게 하면서 최태민 관련 의혹에 대해서 적극 방어한... 이게 바로 그 동영상입니다.

그리고 2011년도 한나라당 전대 당시에는 박근혜 대표를 배신 않는 유승민, 지방을 발전시키겠습니다 이렇게 발언합니다.

그리고 2007년도 대선 후보 경선 시절에 최태민 보고서 유출건으로 이명박 후보 캠프에서 공세를 취하자 도저히 용서할 수 없는 추악한 정치공작이라고 맹비난했습니다.

이런 두 분이 과연 요즘 같은 행태를 할 자격이 있는 분인지 저는 여러분께 묻고 싶습니다.

김무성 전 대표는 지난 당대표 시절 과반 확실시 180석 플러스알파.

그리고 옥새 들고 나르샤 그렇게 하면서 당의 총선 패배에 가장 큰 책임을 갖고 있는 분입니다.

자기를 부정해놓고 신의도 없는 파렴치한 일입니다.

먹던 밥상 엎어버리고 쪽박까지 깨는 인간 이하의 처신입니다.

수구초심, 여우는 죽을 때...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