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만인보의 방

입력 2017. 02. 08. 13:4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서울시는 박원순 시장이 구 서대문 형무소에서 3.1운동 100주년 맞이 서울시 기념사업 계획을 발표했다고 8일 전했다.

고은 시인의 실제 서재를 그대로 옮겨놓은 전시공간이 서울도서관 내에 조성된다. 시인의 작품 '만인보'에 수록된 김구 어머니 곽낙원, 이육사, 장준하 등 독립운동가들의 업적과 관련 작품을 전시한다. 2017.2.8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