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오!클릭] 긴급 출동했더니..마냥 해맑은 가출 견에 경찰 '황당'

입력 2017.03.28. 17:55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의 한 편의점에 출몰한 '특별 손님'이 화제입니다.

겁먹은 주인의 신고를 받고 긴급 출동한 경찰관은 이 '특별 손님'과 마주한 뒤 황당함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오! 클릭> 세 번째 검색어, '긴급 출동했더니'입니다.

편의점 점주를 놀라게 하고, 현장에 도착한 경찰관들을 또 한 번 놀라게 한 주인공! 다름 아닌 마냥 해맑은 표정의 골든 리트리버였습니다.

지난달 8일 오후 7시경 부산 동구에 위치한 한 편의점에 길 잃은 대형견 한 마리가 들어왔는데요, 평소 개를 무서워하던 점주가 놀라 '헬프폰' 신고를 통해 경찰에 도움을 요청한 겁니다.

사람들의 황당함을 아는지 모르는지, 마냥 해맑은 미소로 속 편하게 웃고 있어 더욱 화제가 됐습니다.

'뺀찌'라는 이름을 가진 이 대형견은 인근 주민이 키우는 개로, 이날 집을 나가 119에 실종신고가 접수된 상황이었습니다.

뺀찌는 평소에도 혼자 문을 열고 나가는 무단가출을 일삼았다고 하는데요, 뺀찌와 재회한 주인은 이제는 무단가출을 막기 위해 문을 잠그고 지낸다는 근황을 전했다고 합니다.

누리꾼들은 '경찰에 신고할 만 하다. 심쿵 위험이 크다', '거친 뺀찌와 불안한 점주와 그걸 지켜보는 경찰, 이건 아마도 전쟁같은 신고~'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