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국민의당 "안설희 의혹은 네거티브..유포자 검찰고발"

김난영 입력 2017. 04. 10. 16:21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당은 10일 안철수 대선후보의 딸 안설희양에 대한 온라인상 원정출산·이중국적 의혹 유포에 대해 "(의혹 유포) 관련자들을 서울남부지검에 고소고발 조치했다"고 밝혔다.

김경진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안양과 관련한 인터넷상 허위사실 공표는 명백한 정보통신망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김난영 기자 = 국민의당은 10일 안철수 대선후보의 딸 안설희양에 대한 온라인상 원정출산·이중국적 의혹 유포에 대해 "(의혹 유포) 관련자들을 서울남부지검에 고소고발 조치했다"고 밝혔다.

【하남=뉴시스】배훈식 기자 = 10일 오후 경기 하남시 신평로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하남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유형욱 후보의 지원 유세를 하고 있다. 2017.04.10. dahora83@newsis.com

김경진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안양과 관련한 인터넷상 허위사실 공표는 명백한 정보통신망법 및 공직선거법 위반"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안양은 원정출산이 아니라 1989년 대한민국 서울대병원에서 출생했다. 또 대한민국 국적만을 보유하고 있을 뿐, 미국 국적을 취득한 사실이 없다"며 "인터넷상 유포된 것처럼 월세 600만원의 호화유학을 한 사실도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최근 안 후보 지지율 상승에 일부 세력이 저열한 네거티브 공세를 펼치고 있다"며 "허위사실에 입각한 명예훼손에 대해 법적조치를 포함해 강력 대응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imzero@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