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초등학교에서 휴대용 선풍기 폭발..13명 다쳐

권남기 입력 2017.05.11. 05:01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어제 오전 11시쯤 경기 파주시 조리읍의 초등학교에서 휴대용 선풍기가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선풍기 인근에 있던 학생 2명이 다리에 화상을 입고 11명이 연기를 마시는 등 모두 13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소방당국은 학생이 학교로 가지고 온 휴대용 선풍기의 배터리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에 대해 현장 감식을 벌이고 휴대용 선풍기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배터리 결함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권남기 [kwonnk09@ytn.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