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윤회 문건, 박지원 "백번 천번 옳은 말, '정의로운 수사' 필요해"

박민희 기자 입력 2017.05.13. 08:10

조국 민정수석이 '정윤회 문건'을 전면 재조사 하기로 한 가운데,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박 의원은 12일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조국 민정수석께서 "세월호 은폐의혹, 정윤회 문건 유출 사건, 우병우 전 민정수석 관련수사 등에 대한 재조사는 나의 권리이자 의무다"라고 하신 말씀은 백번 천번 옳은 말씀입니다"라며 동의 뜻을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박지원 SNS

조국 민정수석이 '정윤회 문건'을 전면 재조사 하기로 한 가운데,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박 의원은 12일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조국 민정수석께서 "세월호 은폐의혹, 정윤회 문건 유출 사건, 우병우 전 민정수석 관련수사 등에 대한 재조사는 나의 권리이자 의무다"라고 하신 말씀은 백번 천번 옳은 말씀입니다"라며 동의 뜻을 전했다.

이어 "이를 한국당에서 "마음에 드는 결론날 때까지 할건가"라는 반응은 백번 천번 틀렸습니다. '마음에 드는 수사'가 아니라 '정의로운 수사'가 필요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 수석은 "박관천 경정이 대한민국 서열 1위가 최순실이라고 얘기까지 했는데, 민정과 검찰에서 제대로 조사되지 않았다"면서 전면 재조사 방침을 밝혔다.

 박민희 기자 (mhee@etnew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