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딸바보가 될 수 밖에 없는 이유

이아름 입력 2017.06.12. 14:22 수정 2017.06.13. 18:11

촬영이 없는 날, 아빠 지성은 딸 껌딱지를 자처한다.

한 팔로 지유를 번쩍 안고 걸어가거나, 지유의 걸음걸음을 사랑스럽게 바라보는 시선과 같은 아빠 지성의 면모가 그의 인스타그램에 차곡차곡 쌓이고 있다.

아빠와 큰 눈망울로 소통하던 로희의 말문이 틔였다.

엄마 전혜진의 똘망똘망한 눈을 꼭 닮은 소유는, 6월 방송 예정인 예능 파일럿 <싱글 와이프> 촬영차 짧은 여행을 떠난 엄마를 대신해 아빠와 오붓한 시간을 보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랜선 이모들의 마음을 빼앗고 있는 스타의 2세와 달달한 아빠들의 순간들.


1 지성 ♥ 지유 

촬영이 없는 날, 아빠 지성은 딸 껌딱지를 자처한다. 아빠의 발걸음을 잡는 소유는 기저귀로 엉덩이가 무거운 24개월 아기다. 소문난 사랑꾼에서 아내를 쏙닮은 딸 바보가 된 것은, 어쩌면 지성에게는 당연한 과정이었을 것. 한 팔로 지유를 번쩍 안고 걸어가거나, 지유의 걸음걸음을 사랑스럽게 바라보는 시선과 같은 아빠 지성의 면모가 그의 인스타그램에 차곡차곡 쌓이고 있다.



2 기태영 ♥ 로희

아빠와 큰 눈망울로 소통하던 로희의 말문이 틔였다. 다정한 기아빠가 절대적인 자신의 편이라는 것을 깨달은 로희는 물건을 어지럽힌 후에 “이거 누가 치울거야?”라는 엄마의 물음에 “아빠!”라며 개구진 눈빛을 보내고, 아빠와 애정표현 밀당을 할 정도로 컸다. 나중에 로희에게 남자친구가 생기거나 방 문을 쾅 닫는 날이 온다면 기아빠의 슬픔을 어찌할까!




3 타블로 ♥ 하루

물고기를 아끼고 랜선 이모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던 하루가 폭풍 성장했다. 어느 덧 초등학생 언니가 된 하루의 키가 곧 아빠를 따라 잡을 기세다. 아빠의 둘도 없는 친구가 된 하루의 얼굴에서 엄마의 분위기가 물씬 느껴져, 예사롭지가 않다. 왠지 하루에게 “다시 만나자!”라는 인사를 건네고 싶어진다.




4 인교진 ♥ 하은

하은이의 앞, 옆, 뒤에는 언제나 든든한 아빠가 지키고 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촬영 당시에는 주로 누워있거나 기어다니기 바빴던 하은이가 걷기 시작했다. 아내보다 #육아스타그램 에 열을 올리고 있는 인교진의 SNS는 절반이 소이현, 절반이 하은이의 소식으로 가득찼다. 아이를 낳고 눈물을 주체할 수 없다는 당신을 진정한 아내 바보, 딸 바보로 임명합니다!




5 이천희 ♥ 소유

엄마 전혜진의 똘망똘망한 눈을 꼭 닮은 소유는, 6월 방송 예정인 예능 파일럿 <싱글 와이프> 촬영차 짧은 여행을 떠난 엄마를 대신해 아빠와 오붓한 시간을 보냈다. 씩씩하게 밥을 먹고 등원을 하고, 활동적인 아빠와 엄마를 빼닮았다. 취미 생활을 함께 나누는 부부의 딸 답게 소유는 캠핑, 서핑, 자연이 익숙한 7살 꼬마 숙녀가 되었다.


관련 태그

이 시각 추천뉴스